迷宮

  • 原唱:張艾文
字型
作詞: 감동is, 서재하, 김영성, 송찬란 作曲: 감동is, 서재하, 김영성, 송찬란

눈감아도 익숙했던 길
이젠 눈을 떠도 희미한 이 길은
볼 수 없는 미로에 갇힌 것 같아서
헤어날 수 없는데 멀어져가는
널 내가 붙잡을 수가 없어
어두워진 나의 기억에 내 환한 빛이 되어줘
점점 흐려지는 니 얼굴 나를 미치게 만들어
조금만 내 곁을 지켜주면돼
따스한 목소리로 어둔 두 눈으로
다시 알아볼 수 있게 너를
상처 입은 나의 두발로는
이 미로를 빠져나갈 순 없는 걸
잃어버린 너라는 날개를 되찾아
여길 벗어나려해 빠져나가려해
다시 너의 빛을 보여줘
어두워진 나의 기억에 내 환한 빛이 되어줘
점점 흐려지는 니 얼굴 나를 미치게 만들어
조금만 내 곁을 지켜주면돼
지금 나를 안아줘 널 느낄 수 있게
멈춰버린 나를 깨워줘
제발 제발
나의 손을 놓지 말아줘 약속했던 그 기억들로
날 데려가줘 너의 곁으로 다시 숨을 쉴 수 있게
조금만 내곁을 지켜주면돼
지금 내게 말해줘 돌아올수있게
네겐 나 하나뿐이라고
제발 제발


      • 原唱:張艾文
      字型
      作詞: 감동is, 서재하, 김영성, 송찬란 作曲: 감동is, 서재하, 김영성, 송찬란

      눈감아도 익숙했던 길
      이젠 눈을 떠도 희미한 이 길은
      볼 수 없는 미로에 갇힌 것 같아서
      헤어날 수 없는데 멀어져가는
      널 내가 붙잡을 수가 없어
      어두워진 나의 기억에 내 환한 빛이 되어줘
      점점 흐려지는 니 얼굴 나를 미치게 만들어
      조금만 내 곁을 지켜주면돼
      따스한 목소리로 어둔 두 눈으로
      다시 알아볼 수 있게 너를
      상처 입은 나의 두발로는
      이 미로를 빠져나갈 순 없는 걸
      잃어버린 너라는 날개를 되찾아
      여길 벗어나려해 빠져나가려해
      다시 너의 빛을 보여줘
      어두워진 나의 기억에 내 환한 빛이 되어줘
      점점 흐려지는 니 얼굴 나를 미치게 만들어
      조금만 내 곁을 지켜주면돼
      지금 나를 안아줘 널 느낄 수 있게
      멈춰버린 나를 깨워줘
      제발 제발
      나의 손을 놓지 말아줘 약속했던 그 기억들로
      날 데려가줘 너의 곁으로 다시 숨을 쉴 수 있게
      조금만 내곁을 지켜주면돼
      지금 내게 말해줘 돌아올수있게
      네겐 나 하나뿐이라고
      제발 제발

        建立新的分類

        歌單編號

          錯誤回報


          前往登入會員
          掃CODE或分享這首歌給朋友