春日局

  • 原唱:二葉百合子
字型
作詞:Kwon, Youn-Jung 作曲:Magnus Andersson

그날처럼 따뜻한 바람불고 如那天一樣 吹著溫暖的風
그대가 사랑하던 화분엔 꽃이 피고 你愛過的花盆裡花已盛開
어느샌가 봄날이 드리워도 不知不覺春天已經來臨
아직도 난 깊은 겨울잠을 자고 싶어 可是我還是想深陷於冬眠裡
아주 멀리 아주 멀리 그대가 있나요那麼遙遠 那麼遙遠 你在嗎
사실 난 그대가 매일 그리운데 其實我每天都在想念你啊
아주 작은 아주 작은 사소한 것들에도 那麼細小 那麼細小 在瑣碎的一切裡也是一樣
매일 그대가 생각이나 每天都想到你
방 안 가득 남아 위로해주던 房間充滿了別人給過的安慰
그대 향기가 꽃속에 다 흩어져 你的香氣在花叢中消失殆盡
언제가는 느낄수 없을까봐 總有一天會再也無法感受到
그대 있던 공기라도 붙잡아 두고 싶어 連有你存在過的空氣都想緊緊抓住
아주 멀리 아주 멀리 먼 곳에 있나요 那麼遙遠 那麼遙遠 你在嗎
사실 난 그대가 매일 그리운데 其實我每天都在想念你啊
아주 작은 아주 작은 사소한 것들에도 那麼細小 那麼細小 在瑣碎的一切裡也是一樣
매일 그대가 생각이나 每天都想到你
하루가 몇달이 되고 度日如年般的
언젠가는 내 맘에도 오늘같은 새봄이 올텐데 總有一天我的心也如今日一樣 像新春降臨
아주 멀리 아주 멀리 먼 곳에 있네요 那麼遙遠 那麼遙遠的地方呀
그대의 내일은 봄 날 이라 믿어 相信你的明天是春日
아주 먼훗날 아주 먼훗날 在非常遙遠的將來
그대 나를 만나면 你我相遇的話
늘 함께였다고 얘기해줘 請對我說 我們一直在一起


    • 原唱:二葉百合子
    字型
    作詞:Kwon, Youn-Jung 作曲:Magnus Andersson

    그날처럼 따뜻한 바람불고 如那天一樣 吹著溫暖的風
    그대가 사랑하던 화분엔 꽃이 피고 你愛過的花盆裡花已盛開
    어느샌가 봄날이 드리워도 不知不覺春天已經來臨
    아직도 난 깊은 겨울잠을 자고 싶어 可是我還是想深陷於冬眠裡
    아주 멀리 아주 멀리 그대가 있나요那麼遙遠 那麼遙遠 你在嗎
    사실 난 그대가 매일 그리운데 其實我每天都在想念你啊
    아주 작은 아주 작은 사소한 것들에도 那麼細小 那麼細小 在瑣碎的一切裡也是一樣
    매일 그대가 생각이나 每天都想到你
    방 안 가득 남아 위로해주던 房間充滿了別人給過的安慰
    그대 향기가 꽃속에 다 흩어져 你的香氣在花叢中消失殆盡
    언제가는 느낄수 없을까봐 總有一天會再也無法感受到
    그대 있던 공기라도 붙잡아 두고 싶어 連有你存在過的空氣都想緊緊抓住
    아주 멀리 아주 멀리 먼 곳에 있나요 那麼遙遠 那麼遙遠 你在嗎
    사실 난 그대가 매일 그리운데 其實我每天都在想念你啊
    아주 작은 아주 작은 사소한 것들에도 那麼細小 那麼細小 在瑣碎的一切裡也是一樣
    매일 그대가 생각이나 每天都想到你
    하루가 몇달이 되고 度日如年般的
    언젠가는 내 맘에도 오늘같은 새봄이 올텐데 總有一天我的心也如今日一樣 像新春降臨
    아주 멀리 아주 멀리 먼 곳에 있네요 那麼遙遠 那麼遙遠的地方呀
    그대의 내일은 봄 날 이라 믿어 相信你的明天是春日
    아주 먼훗날 아주 먼훗날 在非常遙遠的將來
    그대 나를 만나면 你我相遇的話
    늘 함께였다고 얘기해줘 請對我說 我們一直在一起

      建立新的分類

      歌單編號

        錯誤回報


        前往登入會員
        掃CODE或分享這首歌給朋友